보도자료
Home > 바둑소식 > 보도자료
조아바이톤배 루키리그 탄생
  • 조회수 : 1127 등록일 : 2018.08.10

[2018 조아바이톤배 루키리그]

조아바이톤배 루키리그 탄생
한국바둑 미래 짊어질 17세 이하 선수단 출전


▲유창혁 한국기원 사무총장(오른쪽)과 조아제약 조성배 대표이사가 조인서 교환 후 함께 자리했다


한국바둑의 미래를 책임질 17세 이하 선수들이 출전하는 루키리그가 출범한다.

 

2018 조아바이톤배 루키리그는 본격적인 대회 시작에 앞서 9일 오후 4시 서울 성동구 마장로에 위치한 한국기원에서 협약식을 가졌다.

 

협약식에는 조아제약 조성배 대표이사를 비롯해 손준형 전무이사, 한국기원 유창혁 사무총장 등이 참석했다.

 

조성배 대표이사는 인사말을 통해 조아제약은 지난 1년간 바둑국가대표팀에 자사 대표제품 조아바이톤을 후원하며 한국기원과 인연을 맺고 그 인연이 이어져 바둑루키리그 타이틀 후원사로 참여하게 됐다면서 바둑루키리그를 통해 프로, 아마추어 어린이 유망주들이 자신의 가능성을 기회로 만들 수 있기를 바라며 제2의 조훈현, 이창호, 이세돌, 박정환 기사가 나올 수 있게 되기를 진심으로 기원한다고 전했다.

2018 조아바이톤배 루키리그는 11일 오전 1030분 한국기원에서 열리는 개막식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대회에 돌입한다.

루키리그는 1명의 프로기사(2018 KB바둑리그 및 퓨처스리그 선수 제외)3명의 아마추어 선수로 한팀을 구성해 8개팀이 출전한다.


8개 참가팀은 설원명작(감독 신재훈), 이붕장학회(감독 권순종), 진남토건(감독 한웅규), 충암학원(감독 조국환), 푸른돌(감독 이재철), 한국바둑중고등학교(감독 양건), 함양산삼(감독 심재용), BnBK(감독 김누리)다.

더블리그 14라운드, 56경기 168대국으로 진행될 루키리그는 12경기(오전, 오후), 3판 다승제로 12월 폐막까지 4개월 동안 열전을 벌인다.

14라운드까지의 일정도 확정됐다.

34라운드는 98일 경상남도 함양에서 열리며 이어 56라운드가 922일 한국기원, 78라운드가 103일 전라남도 여수, 910라운드가 1020일 전라남도 순천, 1112라운드가 1117일 강원도 인제에서 펼쳐진다. 128(장소 미정)로 예정된 최종 1314라운드 및 폐막식을 마지막으로 4개월의 장정을 마무리한다.


조아제약이 타이틀 후원을 맡고 문화체육관광부와 국민체육진흥공단이 협찬하는 2018 조아바이톤배 루키리그의 총 규모는 19200만원이며 우승 상금은 1000만원, 준우승 상금은 500만원이다. 제한시간 각자 20분에 초읽기 403회씩이 주어지는 루키리그의 전 경기는 바둑TV를 통해 방송된다.


8개 참가팀 및 선수단 명단은 다음과 같다.


 


 

리스트